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파

  • 파랑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 해안에 서식하는 자리돔과에 속한 어류. 몸길이 5~8㎝이다. 몸은 파란색이고 배와 뒷지느러미, 꼬리지느러미는 노란색을 띤다. 몸은 긴 타원형으로 옆으로 납작하다. 옆줄은 등지느러미의 가시줄기 아래에서 끝난다. 양턱은 길이가 비슷하다. 주둥이는 매우 짧아서 눈 지름의 2분의 1 정도이다. 눈 아래에는 비늘이 없다. 등지느러미의 극조부와 연조부 사이는 홈이 없이 반듯하...

  • 팔자요(八字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릉군 북면 현포리에서 전해 내려오는 여인이 자신의 운명을 탄식하며 부르는 민요. 북면 현포리에 거주하는 박금연[여, 63]씨가 구연한 것을 채록하여 『울릉군지』에 수록하였다. 주로 4음보로 3·4조, 4·4조가 주조를 이룬다. 전반부와 후반부로 이루어지며 전반부에는 인생의 시련을 연대기적으로 노래하였고 후반부에는 신세를 한탄하는 탄식조로 끝맺는다. 전반부에는 3세에 모친...

  • 평리(平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 북면 현포2리에 속하는 마을. 개척 당시 전라도 사람들이 나선을 타고 현포에 들어와 보니 조그마한 항구가 있었다. 배를 정박하기 적당한 듯하여 이곳에 내려 해변을 따라 현포 쪽으로 가보니 이미 몇 집이 살고 있었다. 다시 반대쪽을 살펴보니 경작할 수 있는 평지가 있어, 이 곳에 자리를 잡아 살면서 고기도 잡고 전라도에 내왕하기도 하였다. 이후에 이 곳 지명을 평지(...

  • 평리교(平里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 북면 현포2리 평리마을과 살강터마을을 연결하는 다리. 교장 10.0m, 총폭 6.6m, 유효폭 6.0m, 교고 4.0m, 경간수 1개, 최대경간장 10.0m이다. 축조공법은 상부는 RCS방식, 하부는 SGA방식으로 건설되었다. 설계하중은 DB-13.5이다. 평리교는 평리천을 가로지르는 다리로, 지방도 926호선을 따라 1993년 준공되었다. 평리교 인근에는 현포2리...

  • 평리천(平里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 북면 현포2리 형제봉[700.4m]과 옥녀봉 등에서 발원하여 북쪽 바다로 흐르는 하천. 현포2리에 속하며 평리 또는 신촌이라고 한다. 이곳 지명을 평지(平地)라고도 하다가 뒤에 평지에 있는 동리라고 하여 평리(平里)라 하였고 신촌이라고도 하였다. 하천 인근지역에는 간헐적으로 산촌가와 농경지를 관찰할 수 있고 평소 사람의 왕래가 적은 편으로 심산유곡의 조용한 정적 분...

  • 평리침례교회(平里浸禮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 북면 현포리에 위치한 기독교 한국 침례회 소속 교회. 1910년 경상북도 울릉군 북면 석포마을에서 최인회가 평리마을에 왕복하면서 강덕삼의 가정에서 예배를 드렸는데, 1928년 3월 최인회가 평리마을로 이사하면서 최인회의 집에서 예배가 이루어졌다. 1933년 주해도가 자신의 토지를 교회 대지로 내 놓으면서 46.2㎡의 목조교회가 건축 준공되었으며, 1934년 박노기...

  • 평생의례(平生儀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에서 태어나 죽기까지 중요한 단계마다 지내는 의례. 평생의례는 일생의례 또는 통과의례라고 하며, 인간이 한 세상을 살아가면서 일생의 중요한 단계마다 지내는 의례를 말한다. 출생하기 전, 기자 풍속, 산속(産俗), 성년, 혼례, 회갑, 죽음, 제례 등에 이르기까지 누구나 한 번 거치는 의례를 총칭하여 이르는 말이다. 울릉도의 평생의례는 육지와 구분되지 않는다. 출산 의...

  • 평재(平齋)박제순(朴齊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참정대신을 역임한 문신. 본관은 반남(潘南). 호는 평재(平齋). 아버지는 참정 박홍수(朴洪壽)이다. 1883년(고종 20) 별시문과에 급제한 뒤 통리교섭통상사무아문주사겸기연해방군사마(統理交涉通商事務衙門主事兼畿沿海防軍司馬)·주차천진종사관(駐箚天津從事官)·홍문관부교리·사헌부장령·동부승지 등을 지냈다. 1886년(고종 23) 주차천진독리통상사무(駐箚天津督理通商事務)로 청나라...

  • 포구의 인사(浦口-人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릉군을 작품 배경으로 한 대중가요. 「포구의 인사」는 일제 강점기에 한국인이 겪었던 상실감, 비애, 이별의 고통 등의 감정을 대중적 정서로 상징화시킨 노래이다. 전체 3절 구성으로, 1절은 경상북도 울진군 죽변항과 그 주변, 2절은 학포와 그 주변, 3절은 울릉도를 공간 배경으로 하고 있다. 1. 포구의 인사란 우는 게 인사러냐./ 죽변항 떠나가는 팔십 리 물결에/ 비...

  • 포항지방해양항만청 울릉해양수산사무소(慶尙北道漁業技術-鬱陵支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 저동리에 있는 수산기술 보급업부 담당 국가행정기관. 울릉군 지역 어업인들에게 효율적인 수산업 경영을 지원하고 지역 수산업 발전을 도모할 목적으로 설립되었다. 경상북도 어업기술센터 울릉지소는 1981년 11월 2일 국립수산진흥원 포항지원 울릉어촌지도소로 개소하였다. 1985년 5월 3일에는 국립수산진흥원 어촌지도소로 명칭이 변경되었으며, 1995년 4월 12일...

  • 푸른울릉독도가꾸기모임(-鬱陵獨島-)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에 있는 독도의 해양 및 자연 생태계 보존을 위해 설립된 단체. 1973년 울릉애향회에서 최초로 독도에 해송 50주를 식재한 이후 1988년까지 울릉산악회, 해양경찰대, 울릉군청 등의 단체에서 해송, 향나무, 섬괴불, 동백나무 등 약 1만 그루의 나무를 독도에 식재하여 왔다. 그러나 조림 등 사후 관리의 문제점으로 관리 일원화를 위한 단체가 필요하게 되...

  • 풀각시 놀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릉군에서 여자 아이들이 소뜨라지풀로 인형을 만들어 노는 놀이. 삼월 봄이 되면 어린 여자 아이들이 조그만 막대기에 ‘소뜨라지풀’로 머리카락을 만드는 등 사람 모양의 인형을 만들어 노는데 이를 풀각시 놀이라 한다. 봄철이 되면 주변의 다양한 풀들을 활용하는데 사람 얼굴 형상을 딸 수 있는 달래를 이용하기도 한다. 이렇게 만든 풀각시는 ‘너의 집에 놀러 간다’고 하여 풀각시...

  • 풍게나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에 서식하고 있는 쌍떡잎식물 쐐기풀목 느릅나무의 낙엽활엽교목. 높이는 15m, 둘레는 60㎝에 이른다. 잎은 어긋나고 타원형이며 윗부분에 예리한 톱니가 있다. 앞쪽은 진한 녹색이고 뒤쪽은 연한 녹색을 띠며 맥 위에 털이 있다. 꽃은 잡성화[한 나무에 양성화와 단성화가 다 피는 꽃]이고 수꽃은 기산꽃차례로 달리며 암꽃은 액생(腋生)한다. 열매는 둥근 모양의 핵과(核果)...

  • 풍미녀(豊美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삼국시대 우산국의 왕비. 남편은 우산국 우해(于海)왕이며, 딸을 하나 두었는데 별님이라 불렀다. 구체적 문헌은 남아있지 않지만, 전설에 의하면 우산국왕 우해(于海)가 대마도에서 도주의 셋째 딸 풍미녀(豊美女)를 데리고 와서 왕후로 삼았는데, 사치가 너무 심해서 결국 우산국을 멸망케 하였다는 내용이 전해진다. 풍미녀와 관련된 이야기는 사자바위, 비파산과 학포 등의 일부 지명과 관련된...

  • 풍선(風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에서 개척 시기에 사용된 풍력을 이용한 배. 풍선은 선체 위에 세운 돛에 바람을 받게 해서 진행하는 배이다. 경상북도 울릉 지역에서는 개척 시기에 이주민들이 타고 온 나선[전라도 어선]에서 유래한 것으로 보고 있다. 문헌에 따르면 풍선의 유래는 개척 시기 이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1882년 울릉도를 검찰한 이규원의 검찰일기를 보면 전라도와 강원도 사람들이 울릉도에...

  • 풍수해(風水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울릉군 지역에서 태풍이나 저기압에 의해 일어나는 복합 재해로서 폭풍우와 홍수로 인한 피해. 태풍의 주된 요인이 되는 풍수해는 울릉군 자연재해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울릉군은 전국에서 가장 많은 연평균 강수량과 강한 풍속으로 인해 나타나는 태풍과 폭설로 자연재해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 태풍의 경우 1959년 사라호부터 2005년에 발생한 나비까지 울릉군에 많은...

  • 풍어예배(風魚禮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에서 풍어를 기원하는 기독교인의 행사. 바다를 배경으로 생활하는 울릉군민들 중 기독교인들이 풍어제를 대신하여 교회에서 올리는 의례이다. 미신숭상을 금지하는 기독교 교리에 어긋나지만 대부분 주민들이 바다에서 어업활동을 하므로 풍어를 기원하기 위한 행사를 예배로서 대체한 것이다. 풍어예배에 대한 정확한 배경은 없다. 울릉도 주민의 70% 이상이 기독교인이지만 대부분 주민...

  • 풍어와 안전을 기원하는 태하성하신당제(豊漁-安全-祈願-台霞聖霞神堂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울릉군에서는 매년 음력 3월 1일 서면 태하1리의 큰황토구미마을에 위치한 성하신당에서 태하성하신당제를 올린다. 성하신당은 태하초등학교 아래에 있는 큰황토구미마을 가운데 있는 숲 서남향에 자리잡고 있다. 규모는 정면 3칸, 측면 1칸의 목조 맞배지붕으로, 주변에 담장을 둘러쌓았다. 정확한 창건 연대는 알 수 없지만 전해 오는 이야기에 따르면 15세기 초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본...

  • 핑고빙곡(氷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 도동1리에 속하는 마을. 예전 이 곳에는 석빙고가 있었으므로 빙고골 또는 빙구골이라 불렀다. 지금은 빙구골 또는 빙구골짝이라 부르게 되었다. 1910년 『조선지지자료(朝鮮地誌資料)』에 의하면 이 곳의 지명을 사공넘이[沙工里]로 표기하고 있다. 이규원(李奎遠)[1833-?] 일기에는 죽포(竹浦)로도 되어 있는데, 아직도 대나무가 많이 남아 있다. 현재는 사구내...